간행물 소개 | PUBLICATION
[아연동북아총서] 30. 중국의 꿈
이 책의 연구 대상인 강대국 중국은 현재 여전히 부상 중이며, 스스로도 어떤 강대국이 될지 명확하지 않은 상황에서 강대국화를 구성하고 구축해 나아가는 과정 중에 있다. 이러한 조건하에 강대국의 상에 대한 현재의 상황과 미래의 변화방향에 대해 섣부르고 단정적인 결론을 내리기 보다는, 강대국화에 대한 중국 지식인들의 인식 조사와 그 결과에 대한 분석을 토대로 중국이 지향하는 강대국이 어떤 모습으로 등장하게 될 것인지를 열린 사고로 그려보고 있다.
[아연동북아총서] 29. 남북대화 1971~1992
이 책은 1971년 남북적십자회담에서부터 1992년 남북고위급회담까지 남북대화의 진행과정을 남북관계사의 전체적 맥락에서 분석·정리하고, 이를 통해 남북관계 변화의 내용과 의미를 파악하고자 한 것이다. 이를 위해 남북관계 진행과정에서 남과 북의 당국자들이 제기한 과제와 담론, 여기에 내재된 이익과 전략 등을 추적하였다. 저자는 이 작업이 역사의 중요성, 맥락의 중요성, 사실의 중요성, 그리고 의미의 중요성의 관점에서 수행된 것임을 밝히고 있다.
아세아연구 61권 1호(2018년 봄호)
아세아연구 통권 169호(60권 3호)
[인문교양총서] 2. 이주와 유통으로 본 근대 동아시아 경제사: 동순태호 담걸생 이야기
구한말에서 일제강점기까지 조선 최대의 갑부로 손꼽혔던 화교 거상 동순태호 담걸생의 일대기를 따라서, 개항 이후 근대 동아시아에서 발생한 상인과 노동자의 이주 및 무역의 역사를 대중적인 글쓰기로 풀어서 쓴 책이다.
[인문교양총서] 1. 조선의 미를 찾다
이 책은 일제강점기 한반도에 거주하면서 조선의 미술공예, 특히 조선백자의 예술적 가치를 발견하고 한반도 전역 700여 개 이상의 가마터를 직접 조사해 얻은 성과를 국내외에 널리 알린 아사카와 노리타카(淺川伯敎, 1884-1964)의 일대기를 담은 글이다.
Previous Next Play
연구센터
HK동북아지역연구센터

HK동북아지역연구센터는 세계적 수준의 동북아 종합 지역연구소로의 도약이라는 비전을 실현하고자 합니다.

바로가기
중국연구센터

아연 중국연구센터는 세계적 수준의 중국 연구의 허브를 지향합니다.

바로가기
현대일본센터

동아시아지역 연구의 문맥 속에서 현대일본에 관한 연구를 수행합니다.

바로가기
대만연구센터

아연 대만연구센터는 한국의 대표적인 대만연구의 허브로 기능하고자 합니다.

바로가기
한민족공동체연구센터

700만 명에 이르는 전세계 재외한인을 위한 교육 프로그램을 개발합니다.

바로가기
비교사연구센터

비교사연구센터는 동아시아 지역 연구 수준을 좀 더 향상시키려는 목표로 설립되었습니다.

바로가기
아시아협력센터

아시아 협력 관련 연구를 수행하고 그 성과를 공유하여 활발한 학술 교류에 기여하고 있습니다.

바로가기
북한연구센터

북한의 사회·문화·역사·정치·경제에 대한 종합적 연구를 수행하고 있습니다.

바로가기
아연 SNS
facebook

아연 공식 페이스북

ARI - Asiatic Research Institute | facebook